대한토목학회 대전·세종·충남 차기 지회장에 김만구 원장
대한토목학회 대전·세종·충남 차기 지회장에 김만구 원장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8.12.06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만장일치 의결...1월1일자 공식 업무 돌입

대한토목학회 대전·세종·충남 차기 지회장에 김만구 (사)미래건설연구원장이 선임됐다고 6일 밝혔다.

김만구 대한토목학회 대전·세종·충남 차기 지회장

학회에 따르면 지난 5일 차기 지회장 선출을 위한 지명위원회를 개최하고 김 원장(63, 공학박사, 토목시공기술사)을 차기 회장으로 선임하는 건을 만장일치 의결했다.

이로써 김 신임 회장은 내년 1월 1일부터 본격 업무에 돌입할 예정이다.

한밭대를 졸업한 김 신임 회장은 충남대 겸임교수를 비롯해 대전건설협회 사무처장, 한국기술사회 대전·세종·충남 지회장, 한밭대 총동문회장, 국가 및 지자체 기술자문위원 등을 지냈다.

한편, 김 회장의 임기는 2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