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문화재단,'신년음악회 빈필하모닉멤버앙상블’선보여
세종시문화재단,'신년음악회 빈필하모닉멤버앙상블’선보여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12.09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정상의 앙상블 공연, 세종시민에게 새해의 희망과 축복 전해

세종시문화재단은 새해 첫 기획공연으로 ‘2020 신년음악회 빈필하모닉멤버앙상블’을 1월 9일 세종문화예술회관에서 선보인다.

세계 최정상 오케스트라인 ‘빈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핵심 현역단원 13명으로 구성된 ‘빈필하모닉멤버앙상블’

세계 최정상 오케스트라인 ‘빈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핵심 현역단원 13명으로 구성된 ‘빈필하모닉멤버앙상블’은 지난 2013년 바이올리니스트 슈켈첸 돌리가 창단했다.

이번 공연은 새해를 맞이하여 세종시민에게 희망과 축복을 전하고자 마련되었으며, 1부는 왈츠의 왕이라 불리는 요한 슈트라우스 2세의 ‘박쥐 서곡’, ‘봄의 소리, 왈츠’ 등이 연주되고, 2부에서는 브람스의 ‘헝가리 무곡 1번’, 레오 들리브의 ‘피키타토 폴카’ 등이 총 110분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빈필 고유의 부드럽고 풍성한 음색을 통해 매년 전 세계 90여 개국에 실황 중계되는 빈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신년음악회 분위기를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재단은 신년음악회를 시작으로 3월에는 어린이 발레 ‘인어공주’, 4월에는 창극 ‘지리산’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은 오후 7시 30분에 진행되며, 티켓은 R석 2만원, S석 1만원으로 예스24를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