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행복도시 건설과정 영상기록물 활용방안 확대 추진
행복청, 행복도시 건설과정 영상기록물 활용방안 확대 추진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1.19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행복도시 건설과정 영상기록물 제작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과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본부장 임동희)는 19일 “행복도시 건설과정 영상기록물 활용방안을 확대 추진한다”고 밝혔다.

김태백 문화박물관센터장 / 충청뉴스 최형순 기자
김태백 문화박물관센터장 / 충청뉴스 최형순 기자

김태백 문화박물관센터장은 “주민들이 궁금해 하는 행복도시의 모습을 영상으로 제작 및 배포하여 행복도시가 발전하는 모습을 알리는데 주력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양기관은 17일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건설과정 영상기록물 제작 용역의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행복청은 행복도시 건설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역사적 사료로 활용하기 위해 2013년부터 ‘행복도시 영상기록물 제작’ 용역을 추진하여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영상기록물을 제작하여 왔다.

6-4생활권 건설현장

최근에는 기존 기록 자료를 활용한 주요시설의 홍보영상을 제작하여 행복청 공식 누리소통망(SNS)에 게시하는 등 기록으로서의 가치를 넘어 발전하는 행복도시 변화상을 주민들과 공유하도록 노력하고 있다.

3개 업체가 참가 등록한 이번 용역은 지난해 용역을 수행했던 ㈜더존크리에이티브(대표 임빈만)가 선정되었으며, 올 해 1년 동안 행복도시의 건설과정을 기록 및 관리하는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용역의 주요 과업내용은 ▲도시 전역 및 생활권 단위의 변화상 기록(항공촬영 등) ▲공공 및 민간건축물 등 주요 시설물에 대한 영상기록 ▲도시건설 관련 행사 기록 ▲기록 자료의 편집․활용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