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코로나19 접촉자 13명 ‘음성’
아산시, 코로나19 접촉자 13명 ‘음성’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2.24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 판정에도 14일간 자가격리 및 능동감시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세종시 거주 확진자 "아산 방문시(2월 20일) 접촉했던 13명 모두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나왔다"고 24일 밝혔다.

아산시청사
아산시 청사 전경

시는 세종시로부터 통보받은 확진자 아산 방문 동선 일대에 방역과 소독 및 폐쇄 명령 조치를 지난 22일 완료했다.

이어 역학조사를 거쳐 자가격리 중인 총 13명의 접촉자 검체를 충남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했으며, 22일과 23일에 걸쳐 모두 ‘음성’으로 통보받았다.

아산시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오세현)는 음성 판정받은 13명 전원을 2주간 자가격리 조치했으며, 일대일 전담직원을 통해 능동감시 중이다.

한편, 보건소에 마련된 아산시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팀장급 이상 직원이 3교대 근무를 통해 24시간 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