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세종시 청사 이전 즉답 피해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세종시 청사 이전 즉답 피해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5.25 2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답변하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 충청뉴스 최형순 기자
답변하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 충청뉴스 최형순 기자

25일 세종시 중앙공원에서 열린 세종 자율주행 규제자유특구 소통간담회에서 세종시 청사 이전에 대해 즉답을 피했다.

이날 박 장관은 중기부의 세종시 이전과 관련한 기자들의 질문에 “오늘 주제와 무관하다”며 답변을 보류했다.

2017년 7월 출범한 중기부는 행복도시법 개정과 상관없이 이전·고시만으로 세종시 이전을 추진할 수 있는 대상이다.

이날 이춘희 시장은 박영선 장관의 세종시 방문 요청에 대해서도 화답을 하지않아 실망감을 키웠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안전하고 신속한 자율주행실증 추진을 통해 중기부 규제자유특구사업의 조기성과 창출에 세종시가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박 장관은 “세종시가 자율주행과 관련된 규제자유특구로 선정된 것은 디지털 경제에서 가장 앞서가는 도시라는 의미"라면서 "새로운 혁신과 관련된 데이터를 가장많이 축척하고 있는 도시이기 때문에 선도적 도시가 되지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