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대전시정무부시장 김택수 前 청와대 비서관 내정시 "대전 주요현안 해결 적임자"...18일 공식 취임
  • 김윤아 기자
  • 승인 2017.09.13 14:15
  • 댓글 0

대전시는 제17대 정무부시장에 김택수(53세) 전 청와대 시민사회 비서관을 내정했다고 13일 밝혔다.

김택수 내정자

시는 김 내정자가 향후 국비확보는 물론 4차 산업혁명 특별시와 대전의료원, 도시철도 2호선 등 주요 현안해결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는 적임자라는 점을 내정 이유로 밝혔다.

김택수 내정자는 전남 함평 출신으로, 용문고와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했다. 월간 말지 기자와 법무법인 정세 소속 변호사로 활동했으며, 참여정부에서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과 시민사회 비서관 등을 지냈다.

한편, 사의를 표명한 이현주 정무부시장의 퇴임식은 15일 열리며, 김 내정자는 관련 절차를 거쳐 오는 18일 공식 취임할 예정이다.

김윤아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