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엘홀딩스, ‘2021 대한상의·포브스 사회공헌 대상’ 수상
㈜에스엘홀딩스, ‘2021 대한상의·포브스 사회공헌 대상’ 수상
  • 조홍기 기자
  • 승인 2021.04.29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외계층, 소상공인 등과 동행으로 선한영향력 전파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속 기업의 사회적 책임 다해

㈜에스엘홀딩스(이하 에스엘홀딩스, 회장 김선린)가 향토기업으로서 기업에게 주어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실질적인 지원과 함께 다양한 분야의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며 대·내외적으로 귀감이 되고 있다.

에스엘홀딩스가 28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불룸에서 열린 ‘제12회 2021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 대상‘에서 지역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한 가운데 김선린 회장이 수상소감을 발표하고 있다.
에스엘홀딩스가 28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불룸에서 열린 ‘제12회 2021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 대상‘에서 지역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한 가운데 김선린 회장이 수상소감을 발표하고 있다.

29일 에스엘홀딩스에 따르면 지난 28일 김선린 회장 및 그룹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불룸에서 열린 ‘제12회 2021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 대상‘에서 지역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이번 행사는 대한상공회의소와 중앙일보가 공동주최하고 산업통산자원부, 보건복지부, JTBC 후원으로 진행됐으며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수행하는 모범적인 기업과 기관을 대상으로 에스엘홀딩스를 비롯해 SK하이닉스, 농협중앙회 등 24개 기업·기관을 선정 수상했다.

에스엘홀딩스가 28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불룸에서 열린 ‘제12회 2021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 대상‘에서 지역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한 가운데 김선린 회장(오른쪽 두 번째) 등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스엘홀딩스가 28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불룸에서 열린 ‘제12회 2021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 대상‘에서 지역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한 가운데 김선린 회장(오른쪽 두 번째) 등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시상부분은 사회복지·지역사회공헌·어린이복지, 환경보전·생태환경, 청소년지원·학술교육, 문화예술·스포츠공헌, 다문화가정지원·소외계층 지원, 의료보건·보건복지·의료봉사, 사회책임·사회공익·나눔봉사 등이다.

에스엘홀딩스의 수상은 지속가능경영 환경변화에 주도적으로 대응해 나감으로써 지역상생의 공유가치창출로 사회공헌에 매진 지자체 협력 사업 등 지역사회공헌을 위한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펼친 점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그룹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은 ▲아동‧청소년 소외계층 대상 1,234만 원 후원금 기탁 ▲소상공인 업체 대상 1,500만 원 상당 홍보비 지원 ▲학대피해방임아동 대상 900만 원 후원금 기탁 ▲홀몸노인 대상 100만 원 상당 생필품 선물세트 후원 ▲2021 실종아동 찾기 캠페인 ▲국외 취약계층 대상 2021 의류 리사이클링 캠페인 등이다.

28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불룸에서 열린 ‘제12회 2021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 대상‘에서 지역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
28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그랜드불룸에서 열린 ‘제12회 2021 대한상공회의소·포브스 사회공헌 대상‘에서 지역사회공헌부문 대상을 수상

이와 함께 그룹 사회공헌 봉사단 ‘예스엘’은 지적장애인시설을 방문해 급식봉사 및 후원물품을 전달하는 등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과 사랑의 동행을 실천하고, 지난해 천안지역에 기록적인 폭우가 발생 수해 복구 작업현장에 투입 토사정리와 가구정리 등 피해복구 마을 일손 돕기에 동참했다.

에스엘홀딩스 관계자는 “지역사회공헌을 위한 지속적인 나눔 활동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함은 물론 동반성장의 혁신 모델을 선도하고 사회적 윤리 가치를 바탕으로 한 새로운 경영 패러다임으로 고객들의 공감대를 형성하는 CSV경영을 펼쳐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충청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