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건설/과학
대전시설公 노인사회활동 지원 ‘앞장’정수원·추모공원 인근 어르신 대상, 장묘문화 개선사업 실시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9.02.11 15:53
  • 댓글 0

대전시설관리공단(이사장 설동승)은 11일 대전 정수원과 추모공원에서 ‘2019년 노인사회활동 지원사업’의 일환인 장묘문화 개선사업 발대식을 가졌다.

대전 정수원과 추모공원에서 ‘2019년 노인사회활동 지원사업’의 일환인 장묘문화 개선사업 발대식

공단 장묘문화 개선사업은 서구 노인사회활동 지원사업으로 선정되어 지난 2012년 시작되었으며, 올해 총 1억 300여만 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40명이 9개월간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장묘문화 개선사업에는 정수원, 추모공원 인근 거주자들이 참여하며, 유족 안내, 주차관리, 환경정비 등을 수행하는 것은 물론, 장례 절차를 직접 체험하며 장사문화 인식개선에 앞장설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대전 정수원과 추모공원에서 ‘2019년 노인사회활동 지원사업’의 일환인 장묘문화 개선사업 발대식

정수원 관계자는 “장묘문화 개선사업에 참여해주신 어르신들이 만족해하시는 모습에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 노인사회활동 지원사업을 보다 효과적이고 상생 가능한 모델로 운영해 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용우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