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경찰서, 'CCTV관제센터 스마트화’ 추진 나서
부여경찰서, 'CCTV관제센터 스마트화’ 추진 나서
  • 조홍기 기자
  • 승인 2019.02.12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군청 안전총괄과와 치안 파트너십 강화 간담회 개최

부여경찰서(서장 박찬규)는 12일 부여군청 소회의실에서 군청 안전총괄과 직원들과 함께 치안 파트너십 강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부여서·부여군청간 치안공동체 회복 간담회 개최

이들은 간담회에서 주민들의 불안·불편 요인 등 다양한 문제해결을 선제적·적극적으로 해소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 CCTV가 부착된 스마트 가로등의 통합관제센터 관제기능 추가 ▲ 범죄 용의자 검거를 위한 즉각적인 CCTV 열람 인프라 구축 ▲ 인공지능(AI) 영상자료 분석시스템 도입 추진 검토 ▲ 실종자 수색 인명구조용 드론 위탁 관리 협약 등 각종 범죄와 화재, 교통사고 등 긴급 상황으로부터 지역주민의 안전을 효율적으로 보호하기 위한 내용으로 진행됐다.

강영일 생활안전과장은 “한정된 예산의 효율적인 확보를 위해서는 지역사회가 함께 참여 가능하도록 다양한 채널을 통해 군민의 의견을 수렴하여 이를 CCTV설치·운영에 반영하고, 특히 스마트 치안을 위한 인공지능(AI) 영상자료 분석시스템 도입을 적극 검토함으로써 범죄 사각지대 없는 부여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부여군청 이병현 안전총괄과장은 “CCTV 관제센터 고도화를 통해 경찰·소방이 신속한 현장 조치 및 대응으로 지역주민의 불안과 불편을 해소하는 일에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여군 CCTV통합관제센터는 2017년 개소한 이래 경찰관이 상주하며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컨트롤타워로써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