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구 의장,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동참
이승구 의장,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동참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03.04 14:3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국선열들의 헌신과 희생정신을 절대 잊지 않겠다"

이승구 예산군의회 의장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은 지난 1일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4일 밝혔다.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에 동참한 이승구 의장 / 충청뉴스 최형순 기자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에 동참한 이승구 의장 / 충청뉴스 최형순 기자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는 대한광복회 성북구지회에서 시작한 캠페인으로, 독립선언서 38개 문장을 지목받은 주자가 한 문장씩 릴레이로 이어 쓰고, 48시간 내에 SNS 인증 후 다음 참가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이다.

이 의장은 김진호 충청남도의장협의회장의 지목으로 이번 캠페인에 동참해 독립선언서 13번째 문장인 ‘우리는 일본이 1876년 강화도조약 뒤에 갖가지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고 해서 일본을 믿을 수 없다고 비난하는 게 아니다‘를 필사했다.

이승구 의장은 “3·1 독립운동 100주년을 맞아 뜻깊은 캠페인에 동참하게 돼 영광”이라며 “정의롭고 행복한 조국의 독립을 위해 한마음으로 뭉쳤던 애국선열들의 헌신과 희생정신을 절대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 의장은 다음 주자로 보령시의회 박금순 의장, 부여군의회 송복섭 의장, 홍성군의회 김헌수 의장을 지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과객 2019-03-04 21:24:05
한국당이랑 담 쌓기로 하신겐가.. 반일이라고 찍힐 텐데.. 반도 자력갱생 도와서 뭘 하겠다고.. 일본, 미국이 이나라에 돈될꺼 들어먹을 때 거간꾼 노릇하고 뽀찌 뜯는 게 생존요령이지...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