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식 농어촌公사장,“안전영농·농어촌 어메니티 보존 지원”
김인식 농어촌公사장,“안전영농·농어촌 어메니티 보존 지원”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03.15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경남 산청군 방곡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 현장 방문
저수지 신설해 수자원 158.5만 톤 확보, 345ha에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 기대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은 15일 경남 산청군 방곡지구에서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 추진 및 현장 근로자 안전현황 등을 점검했다.

김인식 농어촌공사 CEO 경남 산청군 방곡지구 현장 방문
김인식 농어촌공사 CEO 경남 산청군 방곡지구 현장 방문

김 사장은 제당, 여방수로, 취수탑 등 저수지 시설과 용수로 건설추진현황을 살피며 조속한 사업추진과 건설현장 근로자의 안전을 철저히 확보해줄 것을 강조했다.

방곡지구는 대규모로 우량 농지가 조성된 지역이나 안정적인 농업용수 확보가 어려워 가뭄 피해가 잦았던 지역이다. 이에 공사는 안정적인 수자원 공급을 위해, 2015년부터 방곡지구 다목적 농촌용수개발사업을 추진 중이다.

김인식 농어촌공사 CEO 경남 산청군 방곡지구 현장 방문
김인식 농어촌공사 CEO 경남 산청군 방곡지구 현장 방문

사업을 통해 공사는 저수지 1개소를 신설해 158만 5천 톤의 수자원을 확보할 예정이다. 확보한 수자원은 기존 공급지역(206ha)을 포함해 신규 공급지역(139ha)과 인근 하천에 추가로 공급된다.

현장에서 김 사장은“가뭄, 폭염 등 일상화된 기후변화에도 농업인이 물 걱정 없이 농사에 전념하고 농어촌의 어메니티가 보전되도록, 안정적인 수자원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