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가스안전도시 조성과 중장년 일자리 ‘한번에’
대덕구, 가스안전도시 조성과 중장년 일자리 ‘한번에’
  • 김남숙 기자
  • 승인 2019.03.20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월 시, 구 협력적 일자리 공모사업 선정, 총 사업비 3억 5천만 원 확보
한국가스안전공사 지역본부와 협약 맺고, 가스안전 대덕지킴이 16명 공개 채용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가 가스안전도시 조성과 중장년층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일 구청 구민의 사랑방에서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본부장 장석봉)와 ‘가스안전 대덕지킴이’사업 추진 위한 협약을 맺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와‘가스안전 대덕지킴이’사업 추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 장석봉 본부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와‘가스안전 대덕지킴이’사업 추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 장석봉 본부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이번 협약은 양질의 신규 일자리 창출을 통한 가스사고예방 및 가스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중장년 일자리사업(가스안전 대덕지킴이) 추진 협력 ▲가스안전 체계 마련 및 가스안전문화 확산 상호 협력 ▲가스안전을 위한 정보교류 및 인프라 구축 등에 대한 협력 등을 담고 있다.

특히 가스안전 대덕지킴이 사업은 지난 3월 시-구 협력적 일자리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 사업비 3억 5000만원을 확보함에 따라 구는 이번 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4월중 ‘가스안전 대덕지킴이’ 16명을 공개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1주간의 교육과정을 거쳐 가스관련 자격증을 취득하고, 약 7개월 간 대덕구내 1만1000여개의 LPG시설 점검과 취약계층 가정의 3000여개의 가스타이머콕 설치 업무 등을 수행하게 된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와‘가스안전 대덕지킴이’사업 추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 장석봉 본부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와‘가스안전 대덕지킴이’사업 추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한국가스안전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 장석봉 본부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근무시간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전일제) 주 5일 근무며, 보수는 월급 187만원(세전금액)으로 올해 대전시 생활임금이 반영된 금액이다. 신청‧접수기간은 오는 4월 8일부터 4월 19일까지며, 대덕구에 거주하는 중장년층(만 40세 이상 만60세 이하)을 대상으로 한다.

참여희망자는 대덕구 홈페이지(www.daedeok.go.kr)에서 채용공고를 확인하거나 대덕구 에너지경제과(☏ 042-608-693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구는 ‘가스안전도시 대덕’을 만들기 위해, 가스안전도시 선포식과 유관기관 및 단체와 거버넌스 구축 협약체결을 시작으로 ‘개발제한구역 LPG소형저장탱크 보급’, ‘가스안전 대덕지킴이’, ‘서민층 가스시설 금속배관 교체’, ‘취약계층 및 복지시설 등 가스타이머콕 보급사업’, ‘사고예방 안전캠페인’ 등을 추진해 왔다.

올해도 ‘취약계층 및 복지시설 등 6천여 세대를 대상으로 가스타이머콕 설치 사업’등 다양한 세부사업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일자리 창출과 가스안전도시 만들기 사업을 연계해 가스안전인프라 구축 및 구직난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구민들이 안전하게 살고 싶은 대덕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