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남,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개통 준비 ‘순항’
철도공단 영남,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개통 준비 ‘순항’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05.30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공급 설비 안전성 검증 완료, 종합시험운행 순차 진행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본부장 석호영)는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건설사업 전 구간에 특고압(22.9kV) 수·배전설비 공사가 완료되어 30일부터 전원 공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석호영 영남 본부장
석호영 영남 본부장

영남본부는 지난 13일 해당 설비에 대해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시행하는 전기시설물 사용전검사를 통과하고,

철도교통관제센터와 현장 간 종합원격제어시험을 시행하여 전기공급 설비의 운용 및 사용에 대한 안정성을 검증하였다.

이로써 철도 신호 및 통신설비에 안정적인 저압전원을 공급하여 향후 계획된 종합시험운행(시설물검증시험, 영업시운전)에 박차를 가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되었다.

영남본부는 특고압 전기에 대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현장 작업자에 안전교육을 시행하고 고압전기 경고표지를 설치할 계획이다.

석호영 본부장은 “이번 전원 공급을 통해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개통에 한발 더 다가서게 되었다”며, “한 건의 안전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 10월 말 정상 개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