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2019 한국철도건축문화상' 공모
철도공단, '2019 한국철도건축문화상' 공모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06.20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유일 철도건축 공모전... 참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 기대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한국 철도건축문화 증진을 위해 ‘2019 한국철도건축문화상’을 20일부터 공모한다.

2019 한국철도건축문화상 공모 포스터
2019 한국철도건축문화상 공모 포스터

  올해로 4회째를 맞는 한국철도건축문화상은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공사, 한국철도건축기술협회가 공동주최하고, 국토교통부가 후원하는 국내 유일 철도건축 공모전이다.

  본 공모전은 철도역사 설계, 역세권 및 철도유휴부지 활용·개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한 것으로, 대학(원)의 건축 관련 학과 재학생 또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공모에 참여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철도공단과 철도공사가 역사 설계 및 개발 대상 부지를 제시하여 심도 있는 공모 아이디어가 도출될 수 있도록 하였다.

 작품심사는 출품자와 심사위원이 직접 소통하는 디자인 리뷰 형식의 현장심사를 시행하며 모든 내용을 공개 기록하는 등 공정하게 심사할 예정이다.
 
  수상자 전원에게는 철도건축협회 회원사* 입사 특전(1차 시험 면제)을 부여해 구직자에게 양질의 일자리 매칭을 지원한다.  
 
 또한, 대상 1팀에게는 국토교통부장관상(상금 500만원), 최우수상 2팀에게는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상/한국철도공사 사장상(상금 각 300만원), 우수상 1팀에게는 한국철도건축협회 회장상(상금 100만원)이 수여된다.
 
 공모전 신청은 20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이며, 공모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공모전 홈페이지 (http://spectory.net/kraa2019)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상균 이사장은 “이번 공모전이 철도건축문화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철도역사, 철도 역세권 및 유휴철도부지에 대한 참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인재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