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 K푸드 인기, 외식 프랜차이즈로 이어간다
동남아 K푸드 인기, 외식 프랜차이즈로 이어간다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07.11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T 국내 8개 외식기업과 2019 방콕 프랜차이즈 박람회 참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11일부터 14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되는 ‘2019 방콕 프랜차이즈 박람회 (Thailand Franchise & Business Opportunities)’에 참가한다.

2019 방콕 프랜차이즈 박람회
2019 방콕 프랜차이즈 박람회

태국뿐만 아니라 인근 아세안 지역 외식 바이어가 집결하는 동남아시아 대표 프랜차이즈 박람회 중 하나로 농식품부와 aT는 피자마루, 왕빈자삼파전, 스위트몬스터 등 8개 국내 브랜드와 함께 한국관을 구성한다. 부대찌개, 피자, 치킨에서부터 팝콘, 아이스크림에 이르는 디저트까지 이번 박람회를 통해 방콕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태국은 중산층의 증가로 외식소비가 꾸준히 늘고 있다. 방콕, 치앙마이 등 태국 주요 도시에서는 외식업소 역시 증가하는 추세이다. 또한, 밥과 반찬으로 이루어진 한상차림을 즐기고 여럿이 음식을 나누어 먹는 태국의 식문화는 우리나라의 음식문화와도 매우 유사하다.

설빙, 탐앤탐스 등 23개의 국내 브랜드는 이미 태국에 진출해 성공적으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 처음으로 참가한 ‘왕빈자삼파전’이 방콕 프랜차이즈 박람회를 통해 현지 진출에 성공한 사례도 있어 올해도 더 많은 성과가 기대된다.

2019 방콕 프랜차이즈 박람회
2019 방콕 프랜차이즈 박람회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국내 프랜차이즈들의 동남아지역 진출이 최근 활발하며 성공한 사례도 다수”라며, “이번 박람회를 발판으로 국내 외식브랜드들이 태국을 넘어 인근 동남아 국가까지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