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의원, 문화재청 공모사업 지역구 사업 12건 대거 선정
정진석 의원, 문화재청 공모사업 지역구 사업 12건 대거 선정
  • 김거수 기자
  • 승인 2019.09.1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6억 6천만원 확보

정진석 의원은 11일 2020년 문화재청 공모사업에 공주·부여·청양의 지역사업 12건이 대거 선정되며, 국비 6억 6,0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공모사업별로는 「2020년 생생문화재 사업」에 공주시 ‘공주 문화재에서 만나는 대한민국의 초대’, 부여군 ‘부여동헌에서 피우는 문화향기’, ‘생생 와박사! 정암리 와요’, 청양군 ‘위기의 조선 그리고 최익현’ 총 4건이 선정되었다.

자유한국당 정진석 국회의원(공주부여청양)
자유한국당 정진석 국회의원(공주부여청양)

그리고 「2020년 향교·서원문화재 활용사업」에 공주시 ‘공주에서 칠우지양을 꿈꾸다’, ‘충현을 담은 꿈꾸는 서원’, 부여군 ‘향교의 화려한 변신, 부여문예 창작스쿨’ 총 3건이 선정되었다.

특히 「2020년 야행사업」에는 공주시 ‘자세히 보아야 더 예쁘다’, 부여군 ‘부여문화재 야행’이 선정되며 국비 3억 700만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약 7억 7,000만원이 투입될 예정이어서 향후 야행 행사가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 밖에도 「2020년 전통산사 문화재활용사업」2건, 「고택종가집 활용사업」1건이 선정되었다.

정진석 의원은 “비록 개별 사업자체는 소규모이지만 대부분 주민들이 함께 할 수 있는 참여형 사업”이라며, “백제문화에 대한 바로알기와 자긍심 고취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