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체육시설 확충, ‘2020년 국비 69억 원 확보’
서산시 체육시설 확충, ‘2020년 국비 69억 원 확보’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11.19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영장·족구장·스쿼시장·다목적체육관 신축, 주경기장 리모델링

충남 서산시(시장 맹정호)가 2020년 생활체육SOC 체육시설 공모사업에서 5개 사업이 선정돼 69억 5천만 원의 국비를 확보하는 등 올 한해 체육시설 확충에 다양한 성과를 올렸다.

테크노밸리 국민체육센터 조감도
테크노밸리 국민체육센터 조감도

서산시는 2018년 기준으로 충청남도에서 생활체육 동호인 클럽과 회원 수가 가장 많았으나, 그에 비해 공공체육시설이 적어 시민들의 아쉬움이 많았다.

이에 서산시는 민선7기 출범 이후 공공체육시설 유치에 총력을 기울여 2019년 체육관련 생활 SOC 공모사업 등 여러 사업에 최종 선정됐으며, 새로운 체육시설 건립으로 시민들이 더욱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수영, 스쿼시, 배드민턴, 족구, 배구 등 다양한 체육활동을 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먼저, 서산시는 지난 2월말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생활SOC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약 36억원을 확보했으며, 총 사업비 101억 원을 투입해 국민체육센터 건립을 추진한다.

서산테크노밸리 복합산단에 들어서는 새로운 국민체육센터는 지하1층, 지상3층의 총 연면적 2,956㎡규모로 1층 수영장(25m/6레인), 2층 헬스장, 3층 작은 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가 들어서 시민들의 생활체육 삶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그동안 증가하는 수영인구에 비해 시설이 턱없이 부족해 발생했던 특정 시간대 이용자가 몰리는 문제와 수강신청 경쟁과열 문제도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2021년까지 서산종합운동장 내에 다목적 실내체육관과 스쿼시 경기장도 건립된다.

다목적 실내체육관은 균형발전 특별회계(이하‘균특’) 17억 원을 포함 총 사업비 57억 원을 투입해 건립되며 배드민턴, 장애인탁구장, 게이트볼장 등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체육시설로 지어질 예정이다.

스쿼시 경기장은 균특 2억 8천만 원 포함 총 사업비 9억 6천만 원을 투입해 스쿼시 경기장 3면과 휴게실이 건립되어 그동안 유치를 염원해오던 많은 동호인들이 서산에서도 스쿼시 종목을 즐길 수 있게 됐다.

더불어, 균특 12억 원 포함 총 사업비 40억 원을 투입해 2022년까지 서산종합운동장 인근에 족구장도 건립될 예정이다.

새로운 체육시설 건립 외에도 국비 7억5천만 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15억 원을 투입해 기존의 종합운동장 주경기장의 안전시설을 보강해 쾌적한 환경으로 새롭게 단장한다는 계획이다.

수영장을 이용하는 한 시민은 “내년부터 다양한 체육시설이 들어서고, 기존 시설이 개선되어 이용하기 편리할 것 같다”며 “특히 그동안 수영장 수강신청이 많이 어려웠는데 조금은 수월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인생 100세 시대를 맞아 생활체육은 시민들의 건강한 삶과 직결되는 최고의 복지서비스”라며 “앞으로도 체육의 발전과 시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더욱 다양한 시설을 유치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