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천안함 46용사 10주기 추모
천안시, 천안함 46용사 10주기 추모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3.27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회 서해 수호의 날 맞아 태조산 천안함 추모비 참배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이 제5회 서해 수호의 날인 27일 천안함 46용사 10주기를 맞아 태조산 보훈공원의 천안함 추모비를 참배했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이 제5회 서해 수호의 날인 27일 천안함 46용사 10주기를 맞아 태조산 보훈공원의 천안함 추모비를 참배하고 있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이 제5회 서해 수호의 날인 27일 천안함 46용사 10주기를 맞아 태조산 보훈공원의 천안함 추모비를 참배하고 있다.

참배는 구만섭 권한대행을 비롯한 시 간부공무원 등 13명이 함께 천안함 추모비를 찾아 분향과 헌화 후, 46용사의 넋을 기리는 묵념을 올리는 것으로 진행됐다.

참배에 참여한 이들은 천안함 생존자 전준영 씨가 제작한 희생장병 추모 배지를 달고 46용사와 고(故)한주호 준위의 숭고한 희생을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서해 해상을 20년간 지켜왔던 천안함의 위상을 기억하고 나라를 지키다 희생된 호국영령들을 잊어선 안 된다”며“천안시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시민분들의 일상과 안전을 지켜내는데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이 제5회 서해 수호의 날인 27일 천안함 46용사 10주기를 맞아 태조산 보훈공원의 천안함 추모비를 참배하고 있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이 제5회 서해 수호의 날인 27일 천안함 46용사 10주기를 맞아 태조산 보훈공원의 천안함 추모비를 참배하고 있다.

이번 추모식은 전국적인 코로나19 여파 속에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의 일환으로 외부 참석 없이 최소 인원으로 진행했으며, 시는 시청 건물 추모 현수막 게시와 온라인 SNS 챌린지 참여 등 지역 추모 분위기 확대를 위해 노력했다.

한편, 1990년 천안함과 자매결연을 맺고 우호를 다져온 천안시는 2011년에 천안함 46용사 추모비와 천안함 모형을 건립했으며, 2016년부터 서해 수호의 날인 3월 넷째 주 금요일 천안함 46용사 추모식을 개최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