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깨끗하고 안전한 물 공급’ 남면 달산배수지 준공
태안군, ‘깨끗하고 안전한 물 공급’ 남면 달산배수지 준공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5.22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용량 4천 톤 달산배수지, 가뭄 시 용수난 겪던 남면 4천여 주민 혜택 기대

충남 태안군이 ‘달산배수지’ 건설 공사를 마무리 짓고 남면 지역의 안정적인 용수 공급에 앞장선다.

‘달산배수지 준공식’ 모습.
‘달산배수지 준공식’ 모습.

군에 따르면, 지난 22일 가세로 군수를 비롯해 각급 기관ㆍ단체장, 지역 주민 등이 모인 가운데 ‘달산배수지 준공식’을 가졌다.

‘달산배수지(총용량 4천톤)’는 안전하고 깨끗한 물 공급을 위한 남면지역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총 사업비 35억 원을 들여 2년 8개월 간의 공사 끝에 이날 준공됐다.

군은 이번 ‘달산배수지’ 준공으로 그동안 가뭄에 따른 지하수 고갈로 생활용수 사용에 큰 어려움을 겪어 왔던 남면지역 주민들의 용수난이 해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달산배수지' 내부를 살펴보고 있는 가세로 군수
‘달산배수지' 내부를 살펴보고 있는 가세로 군수

한편, ‘달산배수지 신설 공사’는 남면지방상수도 확충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군은 총 사업비 277억 원을 들여 이번에 준공된 배수지를 포함해 가압장(2곳) 건설 및 배수관로(84km) 매설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2021년 준공을 목표로 현재 85%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달산배수지' 내부 모습.
‘달산배수지' 내부 모습.

가세로 군수는 “달산배수지 준공까지 많은 노력을 해주신 관계자들과 지역 주민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안전하고 깨끗한 상수도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