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ㆍ교육/스포츠
한국영상대, 중앙아시아지역 학생 콘텐츠 공동제작 앞둬유재원 총장, 카자흐스탄 주르게노프 국립예술아카데미 명예교수 추대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8.05.18 17:00
  • 댓글 0

한국영상대학교(총장 유재원)는 최근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과 우즈베키스탄의 대학을 방문해 교류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한국영상대와 주르게노프 국립예술아카데미가 교육 협약 후 사진을 찍고 있다.

한국영상대는 지난달 27일부터 7일 일정으로 주르게노프 국립예술아카데미(카자흐스탄), 타슈켄트 IT 대학교(우즈베키스탄 ), 타슈켄트 IT 컬리지(우즈베키스탄) 등을 방문해 시설 견학, 교육과정 및 향후 교류 방안 등을 논의했다.

그 결과 이 대학들과 ▲교육과정공동운영 협약 ▲공동학위 및 교육과정 개발 ▲해외콘텐츠 제작 ▲오디션프로그램 진행 ▲인적자원 교류협력 ▲미디어 센터 인프라 구축 및 공동 운영 ▲한국어 교실 운영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지난 2015년부터 교환환생, 합동공연 등 지속적으로 교류해 온 주르게노프 국립예술아카데미와는 교육과정공동운영 협약을 체결했다.

유재원 한국영상대 총장(왼쪽)이 주르게노프 국립예술아카데미로 명예 교수로 추대됐다.

이를 통해 양 대학은 공동학위 및 교육과정 개발은 물론 학생 콘텐츠 공동제작으로 카자흐스탄 전통과 발전상을 양국의 방송사에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영상대는 예술적 자질이 우수한 카자흐스탄 학생을 오디션을 통해 선발해 장학생으로 초청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서 유재원 총장이 명예교수로 추대됐으며, 이는 한국인으로서 2번째다.

유총장은 “이번 교류 방문을 통해 중앙아시아 대학들과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했다.”며 “다양한 국가의 대학들과 교류는 학생들의 해외 진출의 기회를 넓히며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재 한국영상대에는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 등 중앙아시아의 14명의 학생들이 정부초청장학생, 어학연수생 등으로 재학 중이다.

최형순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