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ㆍ교육/스포츠
대전시티즌 MF 윤용호, DF 이광준 임대 영입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9.01.14 15:05
  • 댓글 0

대전시티즌이 미드필더 윤용호(수원삼성)와 수비수 이광준(포항스틸러스)을 임대 영입했다. 두 선수 모두 K리그 유스 출신으로 우선지명을 통해 프로에 입단했다.

MF윤용호,DF이광준 임대영입

수원 유스(매탄고) 시절부터 주목받던 유망주였던 윤용호는 권창훈, 김종우, 김건희 등 매탄고 스타 계보의 상징인 10번을 부여받았다. 고교 졸업 후에는 한양대에 진학해 중앙미드필더와 처진 스트라이커로 활약했으며 2017년 수원에 입단했다.

도전적인 드리블과 섬세한 볼 터치, 박스 진입 시 위협적인 움직임이 장점이며 적극적인 공격 가담을 통해 득점의 연결고리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줄 수 있는 선수이다.

고명석, 윤준성 등 중앙 수비수들의 이적으로 수비 라인에 보강이 필요한 대전의 첫 번째 선택은 이광준이다. 포항 유스(포철고) 출신으로 포철고-단국대를 거쳐 2018년 포항에 입단한 이광준은 191cm의 큰 키를 활용한 제공권 장악이 장점이다. 장신임에도 불구하고 스피드를 겸비하고 있어 대인마크에 능하고, 세트피스 상황에서 헤더를 활용한 득점 능력도 겸비하고 있다.

두 선수 모두 프로 데뷔 후, 많은 경기를 뛰지는 못했지만 꾸준히 출장 기회를 부여 받는다면 충분히 능력을 보여 줄 수 있는 선수이다. 대전은 이번 임대 영입을 통해 구단과 선수 모두가 WIN-WIN 하는 미래를 기대하고 있다.

윤용호는 "이제 프로 3년차지만, 새롭게 프로 무대에 도전한다는 각오로 임할 것이다. 믿고 불러주신 만큼 기대에 보답할 수 있는 선수가 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광준은 “대전이 지난 시즌 아쉽게 K리그1 진출에 실패했지만, 이번 시즌에는 팀이 반드시 승격할 수 있도록 주어진 역할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김용우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