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대전소식
대전 서구,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실시4월 19일까지 61일간' 행복동행, 안전서구 구현'에 앞장
  • 김남숙 기자
  • 승인 2019.02.14 14:44
  • 댓글 0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오는 18일부터 4월 19일까지 61일간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을 실시하여 행복동행, 안전서구 구현에 앞장선다.

대전서구청사

국가안전대진단은 민‧관이 합동하여 사회 전반 시설물 등의 안전관리실태를 점검하고 위험요소를 발굴‧해소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으로서 이번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내 6개 분야 600여 개소 시설물 등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금년 국가안전대진단은 작년의 자체 점검과 합동 점검을 병행하던 방식과는 다르게 위험시설물 위주로 점검대상을 선정하고 모든 점검대상에 대하여 합동점검을 실시해 점검의 실효성을 강화한다.

점검은 건축, 토목, 전기, 가스, 소방 등 분야별 안전관리상태를 중점 점검하고 안전규정 준수 여부 등을 확인하는 등 세밀하게 실시할 예정이며, 점검 결과 및 후속 조치 등 점검대상에 대한 이력도 체계적으로 관리할 방침이다.

한편, 구 관계자는 “국가안전대진단을 최우선 과제로 내실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주민들도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내 관심을 가지고 생활 주변 위험요소에 대한 안전신문고 신고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남숙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남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