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승무·내포 앉은굿·영산대재 기록화
서산 승무·내포 앉은굿·영산대재 기록화
  • 김윤아 기자
  • 승인 2019.03.14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형문화재 전승, 보전

충남도는 도 지정 무형문화재 전승·보전을 위해 ‘서산 승무’와 ‘내포 영상대재’, ‘내포 앉은굿’ 등 3개 종목에 대한 기록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서산 승무
서산 승무

도는 지난 2010년부터 ‘충남민속문화의 해’ 콘텐츠 개발 사업으로 도 지정 무형문화재 기록도서 발간을 시작한 이후 현재까지 총 38종목에 대한 기록화 사업을 진행했다.

이번에 기록화 사업을 추진하는 도 무형문화재 제49호 서산 승무는 심화영 선생이 전승한 춤으로, 춤사위가 섬세하고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내포 영산대재
내포 영산대재

제40호인 내포 영산대재는 예산 법륜사에서 전승되고 있는 불교 의례이며, 내포 앉은굿은 충청지역 대표 무속 중 하나로 충남 서북부 지역 무사안녕 기원과 풍어제, 산신제 등의 민속문화에 깊은 영향을 끼치며 현재까지 계승되고 있다.

내포 앉은굿
내포 앉은굿

한편 한산모시짜기 등 그동안 발간한 38종목의 기록도서는 전국 도서관에 배포, 충남의 무형문화재를 알리는데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