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의원, 교육부 특별교부세 약 30억원 확보
정진석 의원, 교육부 특별교부세 약 30억원 확보
  • 김거수 기자
  • 승인 2019.03.24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북중 다목적 강당 및 급식실 증축사업
부여초 창호교체 및 외벽보수 사업 등 특교세 확보

정진석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공주·부여·청양)은 교육부로부터 ‘공주 북중 다목적 강당 및 급식실 증축 사업’ 15억300만원, ‘부여초 창호교체 및 외벽보수 사업’ 9억5,200만원, ‘규암초 창호교체 및 외벽보수 사업’ 5억3,000만원 등 총 29억8,500만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정진석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공주·부여·청양)
정진석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공주·부여·청양)

공주북중학교는 그동안 다목적 강당이 없어 우천, 폭염, 미세먼지 농도 상승시 정상적인 체육수업이 어려웠으며, 입학식을 비롯한 각종 교내 행사를 외부에서 개최하는 등 열악한 환경에 처해있었다.

또한 급식실이 없어 인근 건물 지하 1층을 사용하고 있었지만 지하에 위치한 조리실은 매우 협소하고 식중독 사고 위험에 노출됐었다.

하지만, ‘다목적 강당 및 급식실 증축 사업’은 총 사업비가 약 24억원에 달해 재정이 열악한 학교와 교육지원청 자체적으로는 엄두조차 못 내고 있었다.

한편 부여군의 부여초와 규암초의 경우에는 학생들의 안전과 쾌적한 학습권 보장을 위해서는 낡은 창호 교체와 건물 외벽의 보수가 시급한 상황이었다.

이에 정 의원은 이러한 사정을 교육부에 설명하고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특별교부세 지원을 강력히 요구했다.

교육부는 이러한 정 의원의 요청에 부응해 공주북중과 부여초, 규암초 등 3개교의 특별교부세 신청사업을 선정하고 각 사업별로 각각 15억300만원과 9억5,200만원, 5억3,000만원 등 총 29억8,500만원의 예산지원을 확정했다.

정 의원은 “공주북중학교 학생과 학부모님들이 염원해오던 다목적 강당 및 급식시설 증축 사업을 마침내 추진할 수 있게 됐고 부여초와 규암초의 학생들에게도 좋은 소식을 전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학부모의 마음으로 우리 지역 미래세대를 위한 교육환경 개선에 계속해서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