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송대, 철도융합기술경영연구소 개소식 개최
우송대, 철도융합기술경영연구소 개소식 개최
  • 김남숙 기자
  • 승인 2019.07.31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산업혁명시대의 철도기술발전을 위해 18개의 기관 및 기업들과 산·학·연 협약체결

우송대학교(총장 존 엔디컷)는 31일 서캠퍼스 우송관(W7) 4층 강당에서 철도융합기술경영연구소 개소식을 개최하고 철도기술 공동개발을 위한 산·학·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의 철도기술발전을 위해 18개의 기관 및 기업들과 산·학·연 협약체결
4차 산업혁명시대의 철도기술발전을 위해 18개의 기관 및 기업들과 산·학·연 협약체결

이번에 우송대와 협약을 체결한 18개 기관 및 기업들은 철도산업 관련 국내 최고수준을 자랑하는 한국철도학회, 한국전기철도기술협회, 한국철도신호기술협회, 한국시스템엔지니어링협회, 한국철도기술연구원연구조합, 철도신호사업연구조합, ㈜디투엔지니어링, ㈜마이크로닉시스템, ㈜신우디엔시, ㈜투아이시스, ㈜호크마테크, ㈜대아티아이, ㈜세화, ㈜신우, ㈜유경제어, ㈜에스트랜스포트, ㈜테크빌, ㈜에세텔 등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의 철도 신기술개발과 인재양성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우송대는 철도융합기술경영연구소 개소를 계기로 연구능력을 갖춘 고급인력을 양성하고, 창의적인 연구로 연구중심대학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또, 철도전문연구기관, 산업체, 철도운영기관 등과 공동연구를 통하여 핵심융합기술 개발과 미래형 고부가가치 신산업을 발굴하며 철도기술발전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철도융합기술경영연구소는 고속철도, 일반철도, 도시철도 및 경량전철시스템의 전기·신호·통신 분야와 차세대 철도 전기시스템 및 열차제어시스템, 열차자율주행제어시스템을 비롯하여 LTE-R 및 5G 기반 철도 통신기술에 관한 연구개발과 철도정책, 남북철도 및 대륙철도와 연계된 정부, 민간, 법인, 단체 등과의 협력을 통한 산학협력 기술 사업에 중점을 두고 운영된다.

우송대 철도융합기술경영연구소 곽우현 소장은 “철도는 공공성이 강하고 관련분야 기술적 파급효과가 매우 커서 국가경쟁력과 직결된다. 앞으로 우송대가 원천기술 및 고부가가치 융합기술 개발로 철도기술선진화와 연구중심대학으로서 세계수준의 고급인재를 양성할 수 있도록 철도융합기술경영연구소가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