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병원 대전지역암센터,‘처음 암진료 안내센터 개소식’
충남대병원 대전지역암센터,‘처음 암진료 안내센터 개소식’
  • 김거수 기자
  • 승인 2019.09.05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 초진 환자와 보호자의 불안감을 해소함과 동시에 복잡한 치료 일정에 관한 설명 서비스 제공할 것"

충남대학교병원 대전지역암센터(김제룡 소장, 외과 교수)는 5일 대전지역암센터 2층 의행홀과 1층 로비에서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

처음암진료안내센터 개소식 / 왼쪽 네번째부터 김제룡 대전지역암센터소장, 송민호 원장, 손민균 진료처장
처음암진료안내센터 개소식 / 왼쪽 네번째부터 김제룡 대전지역암센터소장, 송민호 원장, 손민균 진료처장

이날 개소식은 송민호 병원장과 김제룡 소장을 비롯한 병원 주요 보직자와 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테이프 커팅식과 기념촬영,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를 돌아보는 순서로 진행됐다.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는 암 전문 간호사가 상주해 암을 처음 진단받거나 암이 의심되어 각종 검사를 시작하는 단계에서 빠른 안내와 시술 및 수술 설명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검사에서 치료 시작까지의 시간을 최대한 단축하여 최적의 치료를 편안하게 받을 수 있게 하는 암환자 전용의 특화된 고품격 암진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대전지역암센터 김제룡 소장은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 개소로 암 초진 환자와 보호자의 불안감을 해소함과 동시에 복잡한 치료 일정에 관한 설명 서비스를 제공해 환자 만족도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는 충남대학교병원 발전후원회의 기부금으로 조성됐으며, 올해 개정한 『암환자를 위한 진료안내서』와 암설명 동영상을 활용하여 단계별 암치료 과정에 대한 설명 및 교육 서비스의 질을 한 단계 높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