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송대 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청각장애인과 '따뜻한 동행'
우송대 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청각장애인과 '따뜻한 동행'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9.10.25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동구보건소 주최, ‘어울림! 대청호반길, 함께 걷다’ 행사 참여

우송대학교(총장 존 엔디컷) 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재학생들이 청각장애인과 함께하는 화창한 가을을 함께 걷는 봉사활동에 참가했다.

25일 대전광역시 동구보건소가 주최한 2019년 청각장애인 건강개선사업 ‘어울림! 대청호반길, 함께 걷다’행사에 참여
25일 대전광역시 동구보건소가 주최한 2019년 청각장애인 건강개선사업 ‘어울림! 대청호반길, 함께 걷다’행사에 참여

우송대 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재학생 28명은 25일 대전광역시 동구보건소가 주최한 2019년 청각장애인 건강개선사업 ‘어울림! 대청호반길, 함께 걷다’행사에 참여해 대전 시립 손소리복지관 청각장애인 38명과 짝을 지어 대청호 슬픈연가길을 함께 걸으며 조별 미션 수행, 미니게임, 수화 공연 등을 했다.

행사에 참여한 김예진(언어치료‧청각재활학과 2학년) 학생은 “가을이 무르익은 대청호 길을 친구들과 함께 걸으면서 소통의 방식이 말 외에도 다양한 것이 있다는 것을 깨달은 소중한 기회가 되었다. 그리고 앞으로 장애인들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돕기위해 일하고 싶기 때문에 이런 행사에 적극 참여해서 좀 더 가까이서 소통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