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병원, '제4회 고위험산모신생아통합치료센터 심포지엄'
충남대병원, '제4회 고위험산모신생아통합치료센터 심포지엄'
  • 김거수 기자
  • 승인 2019.11.14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대학교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강병헌 센터장/산부인과 교수)는 15일 관절염·재활센터 3층 대강당에서 “Update on prenatal and neonatal genetic testing(태아 및 신생아 유전자검사에 관한 최신정보)”를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충남대 관절염_재활센터
충남대 관절염_재활센터

이번 심포지엄은 소아청소년과 길홍량 교수 좌장으로 ▲Updated prenatal screening and diagnosis(대구함춘산부인과 김건우 원장) ▲신생아에서의 유전 검사 적용과 의의(충남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김유미 교수) ▲태아와 신생아 유전질환진단을 위한 분자유전검사(충남대학교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김선영 교수) 강연과 좌장을 중심으로 참석자들과 함께하는 질의응답 및 토론이 펼쳐진다.

충남대학교병원「고위험 산모ㆍ신생아 통합치료센터」는 2015년에 개소한 이래 대전․세종․충남권역 유일의 통합치료센터로서 중증질환을 가진 고위험 산모들과 1500g미만의 저체중아, 미숙아 등 고위험 신생아들을 치료하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주요 시설로는 산모·태아 집중치료실(MFICU) 5병상과 신생아 집중치료실(NICU) 34병상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