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현 아산시장, 배방읍 구령1리 '대화와 소통'
오세현 아산시장, 배방읍 구령1리 '대화와 소통'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1.14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해 덕담과 애로사항 경청 시간 가져

오세현 아산시장은 지난 13일 배방읍 구령1리 경로당을 방문해 새해를 맞아 세이공청(洗耳恭听)의 자세로 시정에 관심과 협조를 부탁하는 한편, 경로당 이용에 대한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경로당시설 운영현황 등을 점검했다.

오세현 아산시장이 경로당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오세현 아산시장이 경로당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배방읍 구령1리 경로당은 아산시 독거노인 공동생활홈 1호(2018년 12월 개설)로 낮에는 경로당으로 밤에는 7~9여명의 할머니들이 함께 숙식하는 공동생활공간을 겸하고 있다.

경로당이 공동생활홈으로 활용되며, 홀로 살면서 생기는 고독감 및 야간 응급상황 발생에 따른 불안감이 해소되어 이용하시는 어른신뿐 아니라 타지에 사는 자녀들의 만족도도 매우 높은 곳이다.

어르신들과 대화하는 오세현 아산시장
어르신들과 대화하는 오세현 아산시장

최영식 노인회장은 방문에 대한 감사 인사와 함께 “지금처럼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어 주시길 바란다”고 덕담을 건넸다.

또, 평생학습관 문해교실을 통해 한글을 배운 조용원 할머니는 “경로당까지 찾아와 한글을 가르쳐줘 버스 타기도 편하고, 사는 게 많이 즐거워졌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기념촬영
기념촬영

오 시장은 “경로당을 건강하고 행복한 쉼터를 넘어 여가와 문화, 평생학습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하는 것이 민선7기 아산의 목표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