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평사이클경기장, 새단장으로 선수들의 ‘호응’
월평사이클경기장, 새단장으로 선수들의 ‘호응’
  • 김용우 기자
  • 승인 2020.01.2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1등급 공인 획득, 경기장 완벽 개·보수로 전국대회 유치 기대

대전광역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설동승)은 대전 유일의 벨로드롬 경기장인 월평사이클경기장이 전국대회를 유치할 수 있는 국내 1등급 경기장으로 공인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월평사이클경기장 전경
월평사이클경기장 전경

월평사이클경기장은 지난해 총 11억 4천만 원이 투입되어 피스타·안전지대 등 보수가 완료됨에 따라 전국적인 대회를 개최할 수 있는 사이클경기장으로 새 단장됐다.

이에 따라 경기장 구급차 진출입로 확보‧충격흡수난간 설치 등 선수들의 안전을 확보하였으며, 심판운영실‧선수 편의시설 등 확충으로 엘리트 선수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공단 관계자는 “엘리트 선수들에게 최상의 훈련장소를 제공함은 물론 대전방문의해를 맞아 각종 대회를 유치하여 경기장 운영을 활성화하고자 한다”며, “시설이용과 안전관리에 소홀함이 없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한자전거연맹의 경기장 공인 유효기간은 5년이며, 2024년 12월 26일까지 효력이 발생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