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부교육, ‘특수교육대상자 교육 공백 최소화’ 방안 마련
대전동부교육, ‘특수교육대상자 교육 공백 최소화’ 방안 마련
  • 김용우 기자
  • 승인 2020.04.08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회교육대상자 맞춤형 수업지원, 놀이자료 대여

대전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 유덕희)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개학 종료 시까지 특수교육대상 영아 및 순회교육대상자에게 맞춤형 과제 학습자료 제공과 놀이자료 대여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특수교육대상 영아 및 순회교육대상자에게 맞춤형 과제 학습자료 제공과 놀이자료 대여 실시
특수교육대상 영아 및 순회교육대상자에게 맞춤형 과제 학습자료 제공과 놀이자료 대여 실시

「온라인 개학 중 순회교육대상 학생 지원 계획」에 의하여 초·중등 특수교육 대상자에게는 실시간 쌍방향 수업, 콘텐츠 활용 중심 수업, 과제 중심 수업 등 다양한 형태의 온라인 교육과 학습자료가 지원되고 있다.

특수교육대상 영유아의 경우는 실물자료 중심의 놀이를 통한 학습 내용 습득, 연령 및 장애 특성, 건강상의 이유로 인하여 온라인 콘텐츠 제공과 교육에 제한이 따른다. 이는 자칫하면 유치원 무기한 휴업 상황에서 교육 공백, 보호자의 양육 스트레스로 이어질 수 있다.

이에, 대전동부교육지원청은 특수교육지원센터의 놀이자료 사진이 포함된 목록표를 학부모에게 제시하여 원하는 자료를 대여하고 있다. 자료는 2주 단위로 교체 및 소독 후 패키지 상자에 정리하여 가정으로 배달한다. 패키지 상자에는 가정에서 실시할 수 있는 다양한 과제학습 자료와 놀이 방법을 포함하고 있다.

대전동부교육지원청 조성만 유초등교육과장은“코로나19 종식때까지 자칫 사각지대에 놓일 수 있는 특수교육대상자의 교육 공백을 최소화하면서 안전하게 교육이 이루어지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