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
복기왕, 박수현, 김용필 충남지사 예비후보 등록 마쳐본격 선거운동 돌입...양승조, 충남도청서 공약발표 전개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8.02.13 13:30
  • 댓글 0

복기왕 전 아산시장,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 김용필 충남도의원(현장 도착순)은 6·13 지방선거 예비후보 등록 첫날인 13일 오전 충남선거관리위원회에서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복기왕 전 아산시장

이날 복 전 시장은 30분 일찍 도착해 첫 번째로 충남도지사 예비후보 등록 서류를 접수했다.

복 전 시장은 “8년간 행정 경험을 살려 충남의 기업체와 경제인과의 소통 강화와 거버넌스 체계 마련을 통해 더 강한 충남경제를 만들겠다”며 “충남도에 경제부지사를 신설하겠다”고 밝혔다.

권재홍 본부장이 박수현 전 대변인의 등록 절차를 밟고 있다.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은 권재홍 본부장이 대리인으로 나서 등록 절차를 밟았다.

이날 박 전 대변인은 민주당 충남지사 경선과 관련해 보도자료를 내고 “존경하는 선배님, 후배님과 아름다운 경쟁을 하고 싶다”며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전했다.

김용필 도의원이 접수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모습을 드러낸 김용필 도의원은 예비후보 등록 후 "안희정 지사만을 승계하겠다는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들은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한다"고 비판했다.

이날 양승조 의원은 현직 유지를 위해 예비후보 등록을 경선 뒤로 미루고 충남도청에서 공약발표 기자회견을 가졌다.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이들은 후보자 신분으로 본격적인 선거운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용우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