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건설/과학
대전도시철도,‘시민안전지킴이’위촉22명 위촉 위험요인 사전 발굴, 승객 구조․구호도 지원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8.03.12 11:50
  • 댓글 0

대전도시철도공사(사장 김민기)는 지난 2월 응모를 통해 선발된‘시민 안전지킴이’ 22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다음달 1일부터 본격 활동을 시작한다고 12일 밝혔다.

공사는 이용 고객의 눈으로 역사와 전동차의 위험요인을 사전에 찾아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2016년부터‘시민 안전지킴이’를 운영해 왔다.

안전지킴이 안전교육 모습

작년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활동한 시민안전지킴이는 25건의 안전 관련 위험요인을 찾아 조치토록 하여 대전도시철도가 12년 무사고를 이어오는데 도움이 되었고, 공사는 활동실적이 우수한 안전지킴이 3명에게 포상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공사는 위촉장 수여에 앞서 응급환자 심폐소생술, 열차 출입문과 승강장안전문 수동 개방 방법, 소화기 사용요령 등의 비상상황에 대비한 실무교육을 실시했다.

시민 안전지킴이는 위험요인에 대한 모니터링뿐만 아니라 화재 등 비상 상황이 발생할 경우 승객 구조와 구호도 지원한다.

공사 김민기 사장은“시민안전지킴이는 고객의 입장에서 사고 요인을 찾아내고 승객의 구호까지 지원하여 안전한 도시철도를 만들어 가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형순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