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2018 6.13지방선거
남충희 개소식...안철수·유승민 총출동12일 본격 세 결집 나서...“승리로 응답하겠다”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8.05.12 14:25
  • 댓글 0

남충희 바른미래당 대전시장 후보가 12일 개소식을 열고 세 결집에 나섰다.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 남충희 대전시장 후보, 유승민 대표 / 충청뉴스 김용우 기자

이날 행사에는 유승민 대표,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 하태경·정운천 최고위원, 김신호 전 교육부 차관, 신용현·윤석대 공동 시당위원장, 한현택 동구청장 후보, 송인웅 중구청장 예비후보, 이재성 서구청장 후보, 심소명 유성구청장 후보 등 당직자 및 지지자 500여 명이 참석해 남 후보의 힘을 실어줬다.

개회사에서 안철수 후보는 “최근 남북정상회담 이후 북핵 폐기에 국민들의 관심이 쏠려 이번 6·13 지방선거가 여당에게 절대적으로 유리한 환경”이라며 “결국 야당이 제대로 서야 균형과 견제가 공존해 민주주의가 바로 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남 후보는 누구보다도 뛰어난 경영자이자 교육자”라며 “이런 훌륭한 인재가 대전 경제를 살리기 위해 시민들 앞에 섰다. 남 후보를 밀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남충희 대전시장 후보 개소식 단체사진

유승민 대표는 “최근 1번, 2번 정당들이 아무노력을 안하고 있다. 대전 시민들께서 인물만 보고 뽑으면 남 후보의 당선을 확신 한다”며 “1번(허태정 후보)은 이미 대전시민들이 잘 알고 계실 것이고 2번(박성효 후보)은 이미 겪으신 분이다. 이번엔 3번이 답"이라고 강조했다.

유 대표는 남 후보를 히딩크 전 축구 국가대표 감독으로 비유하면서 치켜세웠다.

그는 “히딩크가 한국축구를 확 바꿔놓은 것처럼 남 후보도 대전을 확 바꿔놓을 것”이라며 “대전을 근본적으로 바꿔놓고 경제를 살리기 위해서는 3번을 찍어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남충희 후보 개소식 현장

이에 남 후보는 “이번 선거를 통해 희망의 꿈을 키우고 새로운 대안으로 대전시민들께 인정 받겠다”며 “불가능을 가능으로 만들겠다. 대전이 언제나 그래왔듯이 역전하고 혁신하고 희망을 만들어 승리로 응답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용우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