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복지
대전은어송중학교, 치매극복 선도학교 지정"치매를 이해하고 치매어르신 돌보는 사회 분위기 조성되기 바래"
  • 김남숙 기자
  • 승인 2018.05.16 15:58
  • 댓글 0

대전광역치매센터는 16일 대전은어송중학교(교장 하경란)를 치매극복 선도학교로 지정하고 현판전달식을 가졌다.

치매극복 선도학교 지정사업은 초등, 중·고등학교 학생들의 치매에 대한 지식을 향상시키고, 치매가 범 세대적인 문제임을 인식할 수 있도록 도우며, 나아가 지역주민들의 인식개선에 앞장서는 활동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대전은어송중학교 치매선도학교 지정 현판식 모습

대전은어송중학교는 학생과 교직원이 교육을 통해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조기검진 및 예방을 위한 홍보 등 다양한 치매극복 활동을 펼쳐 치매 친화적 문화조성을 위한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기로 했다.

하경란 대전은어송중학교장은 “건강하고, 참되며, 슬기롭게라는 교훈에 걸맞게 치매로부터 자유로워지는 그날까지 우리 학생들이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할 수 있도록 지도하고, 치매극복 선도학교로서 세대 간 이해와 통합의 기초를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애영 대전광역치매센터장(충남대학교병원 신경과 교수)은 “치매는 어느 한 개인, 특정 세대의 문제가 아니라 정부와 지역사회가 함께 힘을 모아야 하는 모두의 과제이다. 대전의 더 많은 학교가 치매극복 선도학교로 지정되어 치매파트너 양성과 치매인식개선 활동에 적극 참여하여 청소년 또한 치매를 이해하고 치매어르신을 돌보는 사회 분위기가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대전광역시와 대전광역치매센터에서는 치매극복 선도학교·대학 26개교, 치매극복 선도단체 13개 단체, 치매극복 선도도서관 2개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향후 지역사회의 더 많은 학교, 단체, 기업 등을 발굴하여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에 힘쓸 예정이다.

치매극복 선도학교 현황은 치매파트너 홈페이지를 참고바라며, 치매극복 선도학교에 동참을 희망하는 대전지역 초등, 중·고등학교는 대전광역치매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김남숙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남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