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회소식
정세균 의장, “5.18 진상규명은 새로운 출발점”5.18 민주항쟁 제38주년 기념 서울행사 참석
  • 국회=김거수 기자
  • 승인 2018.05.18 13:01
  • 댓글 0

정세균 국회의장은 18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열린 5.18 민주항쟁 제38주년 기념 서울행사에 참석해 대표로 헌화·분향한 뒤 기념사를 했다.

정세균 의장

정세균 의장은 기념사를 통해 “5.18은 불의한 국가권력이 무고한 시민의 생명을 빼앗고 인권을 유린한 현대사의 비극”이라면서, “5.18이 민주화운동으로 바로잡히기까지 참으로 고통스럽고 지난한 시간을 지나왔으며, 이제 광주는 이 땅에 민주주의를 실현한 숭고한 역사로 기록되었다”고 말했다.

정 의장은 또한 “인류의 가장 큰 비극은 지나간 역사에서 아무런 교훈도 얻지 못하는 데 있다”는 영국 역사가 토인비의 격언을 인용하며 “서른여덟 돌을 맞이한 5.18에 대해 명확히 진상을 규명하는 것이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출발점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의장은 마지막으로 오랜 세월 고통을 삭여오신 부상자와 유가족들을 위로하면서 “오월 민주 영령의 안식과 명복을 빈다”며 기념사를 마쳤다.

오늘 기념식에는 5.18민주유공자 및 시민 700여명이 참석했으며, 이번 5.18제38주년기념 서울행사는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서울광장에서 진행된다.

국회=김거수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회=김거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