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ㆍ교육/스포츠
충남에 유아전용 안전체험시설 들어선다아산에 이어 서천, 논산 등 건립 예정
  • 김윤아 기자
  • 승인 2018.10.11 16:04
  • 댓글 0

유아전용 안전체험시설이 2020년에 전국 최초로 충남에서 문을 연다.

착수보고회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11일 아산교육지원청에서 ‘북부유아체험교육원’ 전시체험시설에 대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가칭) 북부유아체험교육원은 전국 최초로 유아의 발달에 적합한 안전체험시설을 구축하는 것으로 구)아산 신리초 이전교 부지를 활용해 지상 2층, 4개 분야 11개 체험실과 기타 부대시설로 설립된다.

‘북부유아체험교육원’ 운영은 교육부 학교안전교육 7대 표준안에서 제시하고 있는 체험교육의 목표와 공간 구성 방안을 활용해 미래지향적인 안전체험 교육시설로 도내 국·공·사립유치원과 어린이집 유아를 대상으로 활용될 예정이며, 충남 전체 유아의 53.8%를 차지하고 있는 천안, 아산지역 유아의 높은 이용률이 기대된다.

교욱청은 각종 재난 및 안전사고에 대한 초기대응능력을 향상시키고, 놀이중심·유아중심의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유아가 행복하고 존중받을 수 있는 교육여건조성에 앞장 설 계획이다.

또 충남도교육청은 권역별 접근성이 용이한 곳에 폐교를 활용한 서천지역 ‘남부유아체험교육원’, 논산지역 ‘동부유아체험교육원’설립을 통해 도내 국·공·사립유치원과 어린이집 유아가 많은 혜택을 보게 할 계획이다.

김윤아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