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황운하 청장, ‘중부서 합동순찰’ 현장 참여황청장 “시민이 알지 못하는 경찰활동은 의미가 없다”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9.01.11 16:14
  • 댓글 0

황운하 대전경찰청장은 지난 10일 저녁 8시부터 중구 태평1동 일원에서 대전경찰청 및 중부서 생활안전계, 서대전지구대, 태평1동 기동순찰대, 여성자율방범대, 생활안전협의회 등 관계자 40여명과 함께 ‘우리동네지키기 합동순찰’을 실시했다.

황운하 청장, 중부서 우리 동네 지키기 합동순찰 참여 모습

이 자리에서 안전한 지역치안 유지를 위해 경찰업무에 적극 협력해온 기동순찰대원, 자율방범대원 등 3명에게 감사장과 기념품을 전달하고 그간의 노고에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황 청장은 1시간가량 주택가 밀집지역과 공원, 태평시장 일대를 합동순찰하면서 범죄예방 홍보 캠페인을 실시하고 순찰 중 만난 시민들의 의견을 듣기도 했다.

“시민이 알지 못하는 경찰활동은 의미가 없다”며, “시민의 참여를 마냥 기다리는 것보다 경찰이 먼저 손을 내밀어 시민의 참여와 지지를 얻을 수 있도록 시민중심의 치안활동이 되도록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운하 청장, 중부서 우리 동네 지키기 합동순찰 참여 단체사진

한편, 대전경찰은 매주 목요일마다 각 경찰서 협력단체들과 정기적인 합동순찰을 실시하여 공동체 치안을 활성화하고 시민들과 의사소통을 강화하는 등 주민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용우 기자  ccnnews7@naver.com

<저작권자 © (주)충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