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공공도서관 치매극복 선도도서관 지정
대덕구, 공공도서관 치매극복 선도도서관 지정
  • 김남숙 기자
  • 승인 2019.02.1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안심센터와 공공도서관 3곳 업무협약

대전 대덕구(박정현 대덕구청장)는 대전시 5개구 최초로 관내 공공도서관 3곳 모두를 ‘치매극복 선도도서관’으로 지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달 29일 대덕구치매안심센터와 송촌도서관이 치매예방과 인식개선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마치고, 송촌도서관에서 치매극복 선도도서관 현판식 모습

작년 말 안산, 신탄진도서관에 이어 지난달 29일 대덕구치매안심센터와 송촌도서관이 치매예방과 인식개선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마쳤다.

이 협약으로 ▲치매극복을 위한 적극적 예방활동 협조 ▲치매 인식개선을 위한 상호 교류 ▲각종 활동 및 행사 상호 지원에 합의했다.

대덕구치매안심센터는 도서관에 매월 치매관련 신간도서와 추천도서 목록을 제공하고 치매관리사업의 간행물과 리플릿 등을 정기적으로 지원하며 치매극복을 위한 교육, 상담 등의 사업 수행을 하게 된다.

한편 치매극복 선도도서관은 ‘치매도서코너’를 별도로 마련하고 치매 원인과 증상 및 간병 등 치매관련 자료를 비치해 이용자들이 정보를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구 관계자는 “도서관과의 협력을 통해 지역 맞춤형 치매정보를 제공해 치매예방 환경과 치매친화적인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