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문화원, 정월대보름 행사 취소 결정
논산문화원, 정월대보름 행사 취소 결정
  • 조홍기 기자
  • 승인 2019.02.12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제역 및 AI 확산 방지 최우선

논산문화원(원장 권선옥)은 오는 16일 논산문화원에서 개최 예정이던 정월대보름 민속한마당 행사를 구제역 및 AI 확산 방지를 위해 취소한다고 12일 밝혔다.

논산시청사

최근 타 지역에서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많은 인원이 참석하는 행사와 각종 모임 등을 보류 또는 중단해 구제역 및 AI 유입 요인을 원천 차단하고자 행사 취소를 결정했다.

논산문화원 관계자는 “홍보가 많이 진행된 상태에서 갑작스런 취소로 혼란을 드려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며 “올해 아쉽게 취소된 만큼 내년에 더욱 알찬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준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전담공무원 지정을 통한 1:1 관리 및 접종 등 지도 점검 ▲가축시장 폐쇄 ▲축산농가 생석회 보급 ▲소독약 긴급 공급 ▲드론 및 SS기를 이용한 연무양돈단지 소독 강화 등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