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서 궁극적인 광복 이끌자"
"충남서 궁극적인 광복 이끌자"
  • 내포=김윤아 기자
  • 승인 2019.02.14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 범도민 간담회 개최

충남도는 14일 아산 온양제일호텔에서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 범도민 간담회’를 개최했다.

3.1운동 간담회 사진

이 자리에서 양승조 지사는 “충남은 유관순 열사를 비롯한 수많은 애국지사를 배출한 3.1운동과 독립투쟁의 성지로 자리 매김했다”며 “100주년이 되는 올해, 우리 충남에서 3.1운동의 감동과 민족적 단결을 되살려 내고자 한다”고 밝혔다.

양 지사는 3.1평화운동의 의미와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한 계획도 밝혔다.

교육관과 ICT체험관 등 문화가 함께 어우러지는 공간을 조성하고 만세운동 릴레이, 독립운동가의 거리조성, 유관순 열사 서훈등급 상향 등 각종 기념사업을 추진해 시대적 과제에 대응할 국민적 동력을 만들겠다는 것.

양 지사는 “3.1평화운동의 정신은 모두를 선조들이 꿈꾸었던 궁극적인 광복으로 이끌어 줄 것”이라며 “한반도 통일과 사회적 위기를 극복할 힘을 모으는 토대가 될 것”이라며 성원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