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작업장 안전강화 대책회의 가져
수자원공사, 작업장 안전강화 대책회의 가져
  • 김용우 기자
  • 승인 2019.04.16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안전강화 대책 및 개정 법령 공유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국민안전 향상과 정부혁신 과제 선도를 위해 15일 본사에서 ‘전사 안전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수자원공사 전사 안전대책회의 모습
수자원공사 전사 안전대책회의 모습

이번 회의에서는, 최근 국무조정실이 2022년까지 산재사고 사망자 60% 이상 감축을 목표로 발표한 ‘공공기관 작업장 안전강화 대책’과 산업안전보건법 및 건설기술진흥법 등 관련 법령의 개정 내용을 공유하고 실행 방안과 계획을 논의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안전 중심의 경영 방침 수립 등 국민 안전을 위한 인프라 구축에 공공기관이 앞장서야 할 것"이라며 “전 임직원이 노력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을 이끌어 내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