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치견 천안시의장, "지역경제 활성화 시민 복지향상" 최선
인치견 천안시의장, "지역경제 활성화 시민 복지향상" 최선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1.13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치견 천안시의회 의장은 충청뉴스와 신년 인터뷰를 통해 “새롭게 변화되는 환경에 대처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의 복지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치견 천안시의회 의장
인치견 천안시의회 의장 / 충청뉴스 최형순 기자

그러면서 ”시민 모두가 삶의 질 향상을 영위할 수 있도록 의정활동을 해 나갈 것을 25명 천안시의회 의원들은 굳게 약속드린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한 마음, 한 뜻으로 행복한 천안을 만들어 나간다면 천안은 전국 최고의 명품도시로 발돋움 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이와함께 "도시 성장에 부합하기 위한 제2 고속·시외버스터미널 신축과 미니신도시 형태의 도시개발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수 있도록 의회에서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10일 전국시군의장협의회 ’의정봉사상‘을 수상하며, ”초심을 잃지 않고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인치견 천안시의회 의장의 일문일답이다.

- 지난해 활동에 대한 소회는?

천안시 의회가 본격적으로 의정활동에 박차를 가한 한해였습니다.

유관순 열사 서훈 등급 상향과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 확정으로 시민들에게 무한한 자긍심과 희망을 심어 주었고,

천안시의회 최초로 제1기 청소년의회를 개원하며 시민의 대의기관인 시의회에 역할을 이해하고 시정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청소년의회 활동을 적극 지원하였으며,

대중교통, 농업, 공원 등 시민의 복리 향상을 위한 다양한 의원 연구모임을 통하여 집행부에 대안을 제시하는 등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쳤고,

시민복리와 직결되는 주요사업에 대한 추진현황과 2020년도 시정 예산안에 대해 면밀하게 심의하며 행정에 대한 감시자로서 시의회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였습니다.

‘소통하는 의회’를 구현해 나간 것이 매우 뜻깊었으며, 올해 ‘시민과의 소통 강화’에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 지난해 성과와 아쉬운 점은?

지난해 각 상임위에서 발로 뛰며 현장방문을 통해 현실을 확인하고 해당분야의 전문가의 의견과 시민들의 의견을 모으며 연구해서 시민들의 생활과 밀접한 72건의 의원발의 조례를 제정한 점은 25명 의원 모두 최선을 다해 의정활동에 임한 결과이기 때문에 보람있게 생각합니다.

지난해를 돌아봐서 아쉬운 일을 꼽으라면 시민 복리를 위해 시민들과 간담회, 의정모니터 의견수렴, 현장방문 등 다양한 방법으로 노력을 기울였지만 예산 부족, 현행법 미비로 시정에 반영되지 않을 때가 아쉬웠습니다.

앞으로도 시민들의 소중한 의견을 귀담아 듣고,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습니다.

- 2020년도 의회 운영 방향은?

‘시민의 행복’을 위한 활동이 2020년에 가장 최우선 될 의정활동 방향입니다.

경제,산업,행정,안전,복지,문화,건설,교통 어느 한 분야에 국한되지 않고, 시민의 복리 증진을 위한 일이라면 저를 비롯한 천안시의회 의원들은 직접 발로 뛰며 현장을 찾아가고, 두 눈을 크게 뜨고 면밀히 확인하며,

귀를 활짝 열고 시민의 의견을 들은 후 시민들이 원하는 바를 이룰 수 있는 방법을 찾도록 연구하고 정책에 반영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며,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써 역할에 충실하겠습니다.

- 의원들에게 당부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천안시는 본예산 규모만 1조9천억 원이 넘고 공직자수도 2천명이 넘는 방대한 조직입니다.

이러한 방대한 조직을 견제하고 시민의 뜻을 집행부에 반영하기 위해서는 공부가 필요합니다.

행정부 견제와 시민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대의기관인 의회의 역할을 제대로 하기 위해서는 많이 알아야 합니다.

저를 포함한 의원 모두가 발로 뛰며 민생현장을 확인하고, 예리한 눈으로 보고, 열린 귀로 들으며 시민의 뜻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더욱 공부하고자 합니다.

- 시민들에게 전하고 싶은 새해 덕담은?

제8대 의회가 2018년 7월에 첫 걸음을 내딛고 어느새 전반기 의회의 결실의 시간을 앞에 두고 있습니다.

‘시민의 여망(餘望)이 모이는 시의회(市議會)’의 본연의 뜻을 절대 잊지 않겠습니다. 시민 여러분의 대의기관이자 대변자인 사실을 명심하고 시민들께서 부여해주신 책임을 다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새해에도 변함없는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립니다.

경자년, ‘다산과 번영’의 상징 흰쥐의 해에 70만 천안시민 모두가 소원하시는 바를 순조롭게 이루시고, 풍요로운 결실을 맺는 행복한 한해가 되시길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