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후보, 지역 상가 상인들과 면담
김병준 후보, 지역 상가 상인들과 면담
  • 최형순·이성현 기자
  • 승인 2020.03.29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상가 공실률 전국 최고 수준...이해찬 대표 4년간 뭐했나”

미래통합당 김병준 세종을 국회의원 후보가 28일 지역 상가 상인들과 면담을 가졌다.

세종 지역 상가 상인들과 면담하는 미래통합당 김병준 후보
세종 지역 상가 상인들과 면담하는 미래통합당 김병준 후보

이 자리에서 김 후보는 “세종시 강가 공실률이 전국 최고 수준으로 상인들이 임대료를 내기 위해 다른 곳에서 알바까지 하고 있다”며 “이 지역구 의원인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지난 4년 동안 대체 뭘 했나”라며 비판했다.

고운동에서 카페를 운영하는 A 씨는 “빈 상가 주인들은 집에 계신 게 아니라 다른 곳에서 알바를 해서 관리비를 내야 하는 절망적인 상황”이라며 “맞은편 대형 마트도 손님이 없어 문을 닫았을 정도”라고 어려움을 토로했다.

세탁소를 운영하는 B 씨는 “동탄 신도시에서 세종으로 이사했는데 동탄 신도시는 1000세대에 상가가 6개인데 비해 세종은 대략 400세대에 상가가 10개나 된다. 세종에 온 지 5년 째 인데 장사하기 너무 어렵다”며 “18단지는 600세대에 상가 200개 허가를 내줬다. 그곳도 겨우 20%밖에 채워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이렇게 빈 상가가 많도록 여태껏 정책적 조정이 이뤄지지 않아 아쉽다”며 “세종시 상가 공실문제를 완화하고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반드시 해결책을 찾아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