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340억대 ‘코로나19 긴급 추경’편성
대전 서구, 340억대 ‘코로나19 긴급 추경’편성
  • 김남숙 기자
  • 승인 2020.03.2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침체된 경기회복과 감염병 확산 방지 총력 대응을 위해 총 340억 규모의 긴급 추경안을 편성하여 지난 27일 구의회에 제출했다.

대전 서구청사
대전 서구청사

금번 추경의 주요 내용으로는 ▲코로나 감염증 긴급대책비 등 8억 원 ▲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재난지원금 등 14억 원 ▲아동양육 한시지원 102억 원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78억 원 ▲격리자 생활지원비 6억 원 ▲일자리지원 17억 원 등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긴급 편성된 추경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원포인트 추경으로,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에 적극 대응하고, 매출액 감소 등으로 생존권을 위협받고 있는 소상공인 등에 대한 지원에 중점을 뒀다”고 밝혔다.

장종태 청장은 “이번 추경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과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도록 편성했다”라며 “의결되는 즉시 신속한 집행을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가 되살아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추경 예산안은 서구의회(의장 김창관) 심의․의결을 거쳐 4월 1일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