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을 김병준, 개헌 없이도 행정수도 만들 수 있어
세종을 김병준, 개헌 없이도 행정수도 만들 수 있어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4.04 17:1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치원전통시장 방문 “풍부한 정치경험 토대로 세종 완성의 꿈 실현하겠다”
“조치원, 신형열차와 철로개선으로 다시 교통중심역으로 조성해야”

세종시을 김병준 후보(미래통합당 중앙선거대책위/중부권 선대위원장)가 4일 오전 조치원 전통시장을 찾아“당대표를 지내 4·5선 국회의원들을 움직일 수 있고 세종의 꿈을 실현시킬 수 있는 이 김병준을 국회에 보내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풍부한 정치경험 토대로 세종 완성의 꿈을 실현하겠다"

김병준 후보는 이날 조치원전통시장을 방문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워진 상인들의 애환을 청취했다. 시장 입구에서 김 후보는 선거유세를 통해“개헌 없이도 세종특별자치시를 충분히 행정수도로 만들 수 있다.

민주당 이해찬 당대표가 세종 완성을 이루지 못한 것은 무능의 소치”라고 말하며 “신형열차와 철로개선을 통해 서울~세종 50분대 시대를 열고 조치원을 다시 전국의 교통중심역으로 조성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가 시장을 돌자 일부 시민들이 다가와 김 후보와 인사하며 직접 주먹을 맞대거나 셀프 카메라 촬영을 요청하기도 했다.

김 후보가 시장 내 한 김치가게 주인과 인사를 나눈 뒤 김치를 구입하자 주인은“이번엔 2번으로 선수를 바꿔야 한다. 힘내시라”고 덕담을 건넸고 김병준 후보도“세종 완성을 위해 기대에 꼭 보답하겠다”며 호응했다.

시장 방문을 마친 김 후보는 이날 오후에도 조치원 일대를 돌며 유세를 이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경수 2020-04-04 21:34:15
꼭 당선되셔서 이해찬 대표가 못한 일 반드시 실행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