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주말 연안해역 안전관리 나서
태안해경, 주말 연안해역 안전관리 나서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7.31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태연 태안해경서장, 주말 피서객 몰릴 것에 대비해 치안현장 곳곳 둘러 안전관리 강화 당부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는 여름 방학 실시 등으로 주말 피서 인파가 바닷가로 몰릴 것에 대비해 31일 관내 해수욕장 및 항·포구 등 인명사고 발생 우려가 높은 연안해역 일대를 중심으로 주말 안전관리 현장 점검을 전격 실시했다.

윤태연 태안해경서장(가운데)이 주말 치안 현장을 돌며 안전관리 태세를 점검하고 있다. (출처=태안해양경찰서)

윤태연 태안해경서장은 “이번 자체 현장점검 뿐만 아니라 ‘연안해역 위험성 전수조사’, ‘관계기관 합동점검’ 등 안전관리 활동을 계속 이어갈 방침이다.”라며 “바다를 찾는 여러분들도 구명조끼 착용 등 필수적인 개인안전 수칙을 꼭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이번 치안현장 점검은 최근 계속된 집중폭우 이후 각종 안전관리시설물의 전반적인 관리 상태와 치안현장 장비관리 상태를 집중 확인했다.

태안해경은 이번 치안현장 점검 결과 미진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개선토록 하고 추가적인 보수와 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지자체 등 관계기관에 통보해 향후 합동점검을 통해 재차 확인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