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순항
천안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순항
  • 최형순 기자
  • 승인 2020.08.07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직원 인터뷰 기반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충남 천안시는 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한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한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7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한 정보화전략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이날 보고회는 지난 6월 진행한 직원 인터뷰에 참석해 실무 의견을 공유했던 박상돈 천안시장과 각계 전문가 자문위원,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과에 대한 중간보고와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사업은 직원 인터뷰에서 청취한 실무 의견과 요구사항 등을 반영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방안 및 정보화전략계획을 마련하고, 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 행정이 구현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기술인 빅데이터를 활용해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근거로 정책 의사결정을 지원하고, 신뢰받는 행정구현을 위해 2021년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정보화전략을 수립해 나가고 있다.

박상돈 시장은 “이번 중간보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들을 적극 반영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디지털 행정 혁신을 선도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