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식 농어촌公사장, 논산 탑정저수지 현장점검
김인식 농어촌公사장, 논산 탑정저수지 현장점검
  • 최형순 기자
  • 승인 2019.03.14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격 영농철 앞두고 저수율 및 시설물 현장 점검 실시’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신임사장은 14일 충청남도 논산시에 위치한 탑정저수지를 찾아 봄 영농철을 앞두고 용수확보 현황과 용수공급 시설물을 점검했다.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왼쪽두번째)이 조재홍 농어촌공사 논산지사장(왼쪽첫번째)로부터 탑정저수지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왼쪽두번째)이 조재홍 농어촌공사 논산지사장(왼쪽첫번째)로부터 탑정저수지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김인식 사장은 조재홍 농어촌공사 논산지사장으로부터 탑정저수지 저수율 및 시설현황을 보고 받고 용수공급 시설을 점검했다.

김 사장은“농업인들이 안심하고 농업활동에 종사할 수 있도록 본격적인 영농활동이 시작되기 전에 시설점검을 철저히 해 용수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하라”고 당부했다.

탑정 저수지는 논산지역 5,713ha에 물을 공급할 수 있고 현재 저수율은 93%로 평년대비 109% 수준으로 봄철 영농기 용수공급에는 문제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왼쪽 네번째 조재홍 농어촌공사 논산지사장, 다섯번째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 여섯번째 논산시 박남신 부시장, 일곱번째 김종필 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장
왼쪽 네번째 조재홍 농어촌공사 논산지사장, 다섯번째 김인식 농어촌공사 사장, 여섯번째 논산시 박남신 부시장, 일곱번째 김종필 농어촌공사 충남지역본부장

김사장은 취임 후 현장 중심경영으로 사업현장 점검과 현장 근로자 및 지역 주민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특히, 최근 기후변화에 따른 가뭄과 홍수 등 재해예방, 안전을 중점 점검하고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있으며 농어촌 여건에 대한 토론을 통해 공사의 역할과 기능에 대한 발전방안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김 사장은 황명선 논산시장과 만나 공사 사업관련 지역 현안에 대하여 협의 한 후 논산시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열린 논산농업대학 입학식에 참석해 “소비자시대 농업인의 자세”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