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100대 명산 통화 품질 개선 추진
충남도, 100대 명산 통화 품질 개선 추진
  • 김윤아 기자
  • 승인 2019.05.27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통신 3사 전국 최초 통신 서비스 업무 협약 체결

충남도가 전국 최초로 가야산 등 관광객이 많이 찾는 도내 100대 명산 주요 등산로에 대한 이동통신 품질 개선을 추진한다.

양승조 지사가 27일 당진시청에서 열린 이동통신 3사와 협약에 앞서 모두 발언
양승조 지사가 27일 당진시청에서 열린 이동통신 3사와 협약에 앞서 모두 발언

도는 27일 양승조 지사, 15개 시장·군수, 통신 3사(SKT, KT, LGU+)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 인명과 재산보호, 불통지역 해소를 위한 이동통신 3사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도내 주요 명산 통신 불량지역의 품질을 개선함으로써 산악사고 발생 시 신고지연을 미연에 방지하고 이통사의 기반시설을 이용해 산불 CCTV 설치 등으로 재난 사전 예방하는 것이 주요 골자이다.

태조산(천안), 영인산(아산), 대둔산(논산), 용봉산(홍성), 가야산(예산) 등 주요 명산 238개 구간에서 통화 품질 불량이 감지됐다. 도는 238개 구간 가운데 228개 구간에 대한 통신 품질 개선 필요성을 인지, 이동통신 3사와 실무회의를 열고 불량 구간을 개선키로 했다.

양승조 지사와 충남의 시장군수가 27일 당진시청에서 이동통신 3사와 협약을 맺고 있다
양승조 지사와 충남의 시장군수가 27일 당진시청에서 이동통신 3사와 협약

또한 시군 산불감시 등 재난예방 설비와 이동통신사의 기지국 통신탑 등 기반시설을 상호 공동 활용하고, 주요도시 이동통신 서비스 품질개선(5G)을 조기 도입키로 했다.

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시군의 산불감시용 CCTV 기반시설과 이동통신사에서 설치하는 기지국의 기반시설에 대해 상호 공동 활용으로 230억원 이상의 예산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했다.

양승조 지사는 “이번 협약에 따라 도내 100대 명산의 이동통신 품질이 향상되면, 불의의 사고 발생 시 구조는 물론, 산불 등 재난 대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품질 개선 작업이 조기 완료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 나아가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